주변관광지

    킹스캐년(Kings Canyon)은 호주 노던 테리토리의 와타르카 국립 공원에 속해 있습니다. 조지길 산맥 서쪽 끝에 위치한 킹스캐년은 앨리스 스프링스(Alice Springs) 와 울룰루(Uluru) 중간 지점에 위치합니다. 울창한 야자숲 위로 솟아 올라 있는 오래된 붉은 암석 절벽인 킹스캐년은 중요한 보호구이자 600종 이상의 토착 동식물의 은신처이며, 이들 중 상당수가 이 지역에만 볼 수 있는 희귀종입니다. 깎아자른 듯한 절벽으로 이루어진 킹스캐년은 수백만 년에 걸친 침식 현상으로 형성되었습니다. 이 지역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우산 관목을 뜻하는 원주민어를 따 이름이 붙여진 루리차(Luritja) 원주민은 2만년 이상 와타르카 국립 공원 지역을 삶의 터전으로 삼아오고 있습니다. 킹스캐년 주변을 올라 아름다운 일출과 일몰을 만끽해 보세요. 6km에 달하는 킹스캐년 절벽 워크를 하이킹하는 데는 약 3~4 시간이 소요됩니다. 이 하이킹 코스를 따라가면 협곡 아래와 주위로 놀라운 장관이 펼쳐집니다. 원주민 할아버지가 인솔하는 절벽 워크 투어에 참여해 이 지역의 원래 주인인 원주민에게 이 지역이 얼마나 중요한 의미가 있는지에 대해서도 배워보세요.

    세계 유산으로 지정된 울룰루는 호주를 대표하는 상징 중 하나입니다. 호주 레드센터 내 울룰루 카타츄타 국립 공원 중심부에 위치한 울룰루는 풍부한 호주의 원주민 문화와 영적 세계를 경험할 수 있는 고대 경관을 간직하고 있습니다. 울룰루의 전통적인 수호자 아난구는 이곳의 자연 경관이 태초에 자신들의 조상에 의해 만들어졌으며 그 이후로 후손들이 이 신성한 땅을 지켜 왔다고 믿습니다. 먼저 울룰루-카타츄타 문화 센터부터 들러보세요. 아난구 원주민의 전통 법인 추쿠르파도 배워보고, 점묘화 워크숍에 참여해보세요. 원주민 예술가의 시연을 통해 이들이 예술을 통해 자신들의 문화를 어떻게 표현하는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울룰루를 제대로 체험하는 방법은 무수히 많습니다. 울룰루의 일출과 일몰은 절대 놓치지 마세요. 하늘이 멋진 색색의 빛을 투영하면 시간에 따라 분홍색에서 보라색, 진홍색으로 색상이 바뀝니다. 헬기나 열기구에서 내려다보면 또 얼마나 경이로울까요? 할리 데이비슨 오토바이나 낙타 등에 올라 사막을 가로질러 보세요. 울룰루 등반이 불가능한 것은 아니나, 토착 원주민들은 이곳의 위대한 영적 의미와 문화를 존중하는 차원에서 자신들과 마찬가지로 타인에게도 등반을 자제할 것을 요청하고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카타츄타(Kata Tjuta - 예전의 올가스)는 호주 레드 센터의 울룰루(Uluru)에서 약 30km 떨어진 위치로, 거대한 고대 암석 덩어리가 모여 있는 지대입니다. 이 거대한 암석 덩어리들은 울룰루-카타츄타 국립 공원의 주요 명소가 되고 있습니다. 카타츄타를 이루는 36개의 돔은 20km가 넘는 지역에 걸쳐 흩어져 있습니다. 그 중 가장 높은 지점은 올가스 산으로, 뷔르템베르크의 올가스 여왕을 기려 이름을 지었습니다. 울룰루-카타츄타 국립 공원은 아난구 원주민과 파크 오스트레일리아 (Parks Australia)에서 공동으로 관리합니다. 이 지역에서 22,000년 넘게 살고 있는 아난구 부족은 카타츄타를 신성시합니다. 카타츄타의 사암 돔의 역사는 약 5억 년이나 된다고 합니다.

    카타츄타는 피찬차차라 원주민 부족 언어로 '많은 머리'를 뜻하며 카타츄타와 관련된 피찬차차라 원주민의 전설은 다양하게 많습니다. 그 중에는 올가스 산 정상에 살면서 건기에만 땅으로 내려오던 위대한 뱀 왕 와남피에 대한 전설도 있습니다. 카타츄타는 아난구 원주민 부족에게 신성시되는 장소로, 이 장소와 관련된 많은 전설은 비밀로 부쳐지고 있습니다.카타츄타의 황토색 모양은 흥미롭고 환상적인 볼거리여서 어떤 관광객들은 울룰루(Uluru) 보다 이 곳을 더 좋아합니다. 평이한 코스에서 긴 난코스까지 다양한 여러 워킹 트랙 중에서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 카타츄타의 언덕이나 일몰이 보이는 곳에서는 돔 지대의 장엄한 파노라마 전망을 감상할 수 있고 앉아서 시시각각 변하는 경관에 흠뻑 취할 수 있는 휴식처가 되기도 합니다. 일출과 일몰 시에는 돔이 붉은 광채를 내뿜는 듯 보이다가 진한 붉은색으로 바뀝니다.

  • 울룰루 야생동물
    울룰루-카타츄타 국립공원의 환경은 녹 록치 않지만 수백종의 동물과 조류, 희귀 식물이 이곳에 서식하고 있습니다. 붉은 사막모래 위를 휘젓고 다니는 캥거루, 에 뮤, 딩고와 왈라비를 더 가까이에서 볼 수 있고 말라 워크, 룽카타 워크, 쿠니야 워크 중 하나에 참여하여 공원관리인으로부터 울룰루 창조 설화를 들을 수 있습니다.
  • 울룰루의 숙박시설
    에어즈 락 리조트(Ayers Rock Resort)에서 제공 하는 사운드 오브 사일런스(Sounds of Silence) 의 저녁식사를 즐기며 'Star-talker'(별자리 이야 기꾼)가 전하는 남반구 별자리 이야기를 들을 수 있습니다. 바라문디, 캥거루, 악어로 만든 호주 고유의 풍성한 별미에 호주산 와인을 곁들여보 세요. 롱지투드 131은 울룰루에서 가장 가까운 숙박 시설로, 사구 사이에 설치된 럭셔리 사파리 텐트의 바위 위에서 장엄한 일출과 일몰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호주의 사막 나무 그늘 아래 에어즈 락 야영장에 직접 텐트를 쳐도 좋습니다. 킹스 크릭 스테이션에 있는 호주 아웃백 방목 장에서 숙박할 수 있습니다.
  • 울룰루 소개 및 체험
    울룰루의 전통적인 수호자 아난구는 이 곳의 자 연 경관이 태초에 자신들의 조상에 의해 만들어 졌으며 그 이후로 후손들이 이 신성한 땅을 지 켜왔다고 믿습니다. 먼저 울룰루-카타츄타 문화 센터에서 전통법, 추쿠르파와 점묘화 워크숍을 통해 그들의 문화를 배워볼 수 있습니다.
    울룰루를 제대로 체험하는 방법은 무수히 많지만, 울룰루의 일출과 일몰은 절대 놓쳐서는 안 됩니다. 하늘이 멋진 색색의 빛을 투영하면 시간에 따라 분홍색에서 보라생, 진홍색으로 색상 이 바뀝니다. 헬기나 열기구에서 내려다보면 또 어떨까요? 할리 데이비슨 오토바이나 낙타 등에 올라 사막 을 가로질러 보세요. 울룰루 등반이 불가능한 것은 아니나, 토착 원주민들은 이곳의 위대한 영적 의미와 문화를 존중하는 차원에서 자신들과 마찬가지로 타인에게도 등반을 자제할 것을 요청하고 있습니다.

  • 울룰루
    하늘 석양감상
    울룰루 선셋 투어에 참여하여 사막공원 한가운데에 있는 '그늘이 지난 땅' 이란 뜻의 산만한 바위 주변에서 자리를 잡고 30분 가량 일몰을 감상해보세요. 일몰을 보는 동안 와인과 간단한 안주를 즐길 수 있습니다. 지구의 배꼽이라는 별명을 가진 울룰루는 여러 원주민이 섬기며 전통 행사 를 하는 곳인 과학적, 종교 철학적으로도 중요한 의미를 지니고 있습니다.
  • 울룰루의 일출
    울룰루 선라이즈 투어는 일출 90분 전에 출발 하여 광활한 붉은 모래사막인 카타츄타 국립공 원 내로 들어가는 투어입니다. 지구의 배꼽이라는 별명을 가진 울룰루는 아직 도 호주 중서부 곳곳에 흩어져 있는 여러 원주 민이 섬기며 전통 행사를 하는 곳으로, 거대한 단일 사암이라는 과학적인 측면과 함께 종교 철학적인 측면에서도 중요한 의미를 지니는 곳입니다. 모래 언덕에서 바라본다' 는 뜻의 탈링구루 냐쿠냐티야쿠에서 커피, 차, 핫초콜릿과 달콤 한 비스킷 등의 서비스를 받으며 자리를 잡고 울룰루 일출을 감상하고 돌아오는데 약 3시간 이 소요됩니다.
  • 왈파 협곡
    (Walpa Gorge)
    2.6km 에 달하는 왈파 협곡 트랙은 카타츄타 주변 의 두 워킹 트랙 중에서 좀 더 짧고 평이합니다. 카타츄타에서 가장 긴 트레일은 7km 에 달하는 바람의 계곡 트랙입니다. 이 곳은 지형이 매우 가파르지만 구경할 가치는 충분합니다.
    이 트랙을 따라가면 돔 사이를 지나 개천 바닥을 거쳐 카루 전망대와 카린가나 전망대를 모두 둘러보실 수 있습니다. 전체 소요시간은 약 4시간입니다. 관광객들로 북적이기 전인 이른 아침 시간이 걷기에 가장 좋으며, 이 때는 야생 동물들도 활발히 활동합니다. 기온이 36℃ 에 달하면 워킹 트랙은 개장 하지 않습니다. 여름(12~2월)에는 흔히 있는 일입니다.
사업자정보 확인